'윤석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김범수 전 아나운서와 인연? 코바나컨텐츠 어떤 회사?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

윤석열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의 재산 상당 부분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의 명의라는 사실이 전해지며 김건희 대표와 코바나컨텐츠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건희 대표가 운영하는 코바나컨텐츠는 전시, 기획 등 문화콘텐츠 기업으로 다수의 유명 전시를 주관해왔다.

김범수 전 아나운서가 코바나컨텐츠의 상무이사를 맡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8년 까르띠에 소장품전을 시작으로 앤디워홀전(2009년), 샤갈전(2010년), 반 고흐전(2012년), 고갱전(2013년), 자코메티 특별전(2018년) 등을 기획했다.

한편, 지난 3월 공개된 '2019년 고위공직자 정기 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법무부와 검찰 소속 고위 공직자 49명 중 윤석열 후보자의 재산총액이 65억 9076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윤석열 후보자 재산의 대부분은 2012년 혼인한 김건희 대표의 명의다. 65억여원 중에는 배우자 명의로 된 12억원 상당의 서울 서초구 소재 복합건물과 49억7천만원 상당의 예금이 포함돼 있다. 본인 예금은 2억1천여만원 정도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