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종문 경북대병원 교수, ‘오정희·정진상 연구기금’ 수상

황종문 경북대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황종문 경북대병원 재활의학과 교수

황종문 경북대병원 재활의학과 교수가 지난달 23일 열린 제35차 대한재활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인해(仁海) 오정희·인당(仁堂) 정진상 연구기금'을 수상했다.

황 교수는 '설골상근의 자가 운동을 통한 근육강화와 삼킴장애 극복 가능성에 대한 연구'라는 주제로 연구기금을 받게 됐다. 이번 연구는 최근 뇌졸중, 파킨슨병, 신경근육병, 장기입원에 따른 쇠약 및 고령화로 인한 삼킴장애의 치료방법으로 삼킴기능에 중요한 설골상근을 강화해 흡인 방지 및 폐렴을 예방하는 효과에 대한 연구이다.

황 교수는 "앞으로 환자에게 도움이 되는 연구에 더욱 매진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