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재단, 제3기 자문위원회 발족

분야별 전문가 의견 반영… 독도수호 플랫폼 강화

경상북도 출연기관인 독도재단은 13일 재단 회의실에서 제3기 자문위원을 위촉하고 사업의 효율성 제고 등에 자문위원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키로 했다. 이날 위촉된 자문위원은 교수, 언론인, 홍보 전문가, 독도 유관기관 종사자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됐다.

자문위원들은 앞으로 2년간 독도수호 활동을 위한 정책·전략 자문과 사업의 적절성 분석 및 평가 등을 통해 사업의 질적 향상을 꾀하고, 신규 사업 개발을 위한 아이디어를 제공한다.독도재단은 특히 이번 자문위원에 SNS 관련 박사인 여성 전문가를 위촉함으로써 재단의 사업 방향인 온라인 홍보, 글로벌 콘텐츠 제작, 디지털화 및 DB구축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독도재단은 지난해 사업 통·폐합, 독도 민간단체 전수 조사, 독도 고지도 DB 구축, 사이버 전략센터 K-독도 활성화 등의 사업에 자문위원의 자문을 받았다.

신순식 사무총장은"코로나 19로 올 해도 어려움이 예상지만 언텍트 시대에 맞춰 비대면 사업을 확대하겠다"며"양질의 독도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분야별 자문위원들의 대안 제시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