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여성정책개발원·경북광역새일센터, 3년 연속 최고등급

여가부 성과평가 '가등급' 받아…광역센터 상위 17%
코로나19 딛고 다양한 프로그램 선보여 높은 점수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전경. 매일신문DB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전경. 매일신문DB

경북여성정책개발원·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가 여성가족부에서 선정하는 새일센터 성과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 등급인 '가등급'를 받았다.

여성가족부 새일센터 성과평가는 전국 157곳 새일센터를 대상으로 취업 및 창업지원, 구인·구직 발굴 및 상담, 사후관리, 지역사회 및 유관기관 간 연계 등에 대한 운영실적을 평가해 가~마등급까지 5개 등급을 부여한다. '가등급'은 상위 17%에게만 주어진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는 코로나19로 열악한 환경에서도 도내 경력단절 여성들을 대상으로 취업 및 창업상담, 구인·구직, 국비 직업교육 훈련, 온라인을 통한 경제·창업 프로그램, 기업체 협력네트워크 구축 등 다방면에서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한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 관계자들이 여성가족부 새일센터 성과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받고 식사 중 시간을 내 기념촬영을 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경북여성정책개발원·경북광역여성새일센터 관계자들이 여성가족부 새일센터 성과평가에서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받고 식사 중 시간을 내 기념촬영을 했다. 경북여성정책개발원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은 "이번 성과는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함께 어려운 시간을 함께 이겨내준 모두의 덕분"이라며 "2021년 올해도 여성을 위한 취업 및 창업전문기관으로서 혁신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