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테크노파크 스마트공장 보급사업 성과 2년 연속 S등급

경북테크노파크 전경. 매일신문DB 경북테크노파크 전경. 매일신문DB

중소벤처기업부가 '지역 스마트제조혁신센터 성과 평가'를 통해 대구테크노파크의 스마트공장 보급 확산사업에 'S등급'(탁월)을 부여했다.

경북TP는 중기부가 추진하는 2020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을 운영하며 238개사를 지원해 목표대비 108%의 성과를 거뒀다. 특히 스마트공장 구축 단계 과정에서도 '고도화' 비중이 전년보다 8.3%p 늘어난 25.3%를 기록하며 높은 실적을 보였다.

스마트공장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사물인터넷(IoT), 센서, 5세대 이동통신(5G), 디지털트윈 등 최신기술을 적용한 신개념 공장이다. 스마트공장은 제조업 자체의 경쟁력뿐만 아니라 여기서 파생되는 서비스업종까지의 발전을 함께 이끌 수 있어 정부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책을 펴고 있다.

경북스마트제조혁신센터는 사전진단 및 사전컨설팅 지원, 맞춤형 사업계획 수립지원 등을 통해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내실화에 기여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스마트제조혁신협의체 운영을 통한 기업 현장의견을 반영하고 있으며 사후관리 강화를 통해 문제와 애로사항을 진단 및 분석하고 연계지원까지 유도하고 있다.

경북TP는 올해부터 업종별특화, K-스마트등대공장, 일반형 디지털클러스터 사업, 소상공인 스마트공방 사업 등 다양한 사업지원을 통해 지역 제조기업의 디지털화 제조혁신 기회를 확대하고 있다.

하인성 경북TP 원장은 "기업 스스로 기업에 맞는 답을 고민하여 추진할 때 완벽한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다"며 "경북TP는 스마트공장 도입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제공함은 물론 컨설팅·상담 창구 운영 등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으니 도움이 필요할 땐 이를 적극 활용해달라"고 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7위

4 3 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