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신종코로나'에 다음주부터 일부 매장 단축운영

전국 400곳 안팎 우선 적용, 1시간 단축 영업 예정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국내 스타벅스 매장 4분의 1 가량이 다음 주부터 단축 영업한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코로나) 확산 우려 때문이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관계자는 7일 "신종코로나를 예방하고자 고객 불편이 최소한인 선에서 일부 매장 영업시간을 단축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지역, 매장에 따라 전국 300~400곳이 우선 해당할 예정이다. 단축 시간은 평균 1시간 정도로, 향후 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조정할 전망이다.

신종코로나 사태가 악화하거나 장기화한다면 대상 매장과 단축 시간을 더 늘릴 수도 있다고 스타벅스 측은 밝혔다.

현재 국내 스타벅스 매장은 1천300여 개다. 일반적인 운영 시간은 매일 오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5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