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지럼증, 특정질환 알리는 신호일 수 있어 정밀 검사 중요

이시섭 원장 이시섭 원장

우리는 살아가면서 다양한 증상을 경험한다. 이 때 나타날 수 있는 것 중에 하나로 어지럼증이 있다. 어지럼증은 자신이나 주변 공간, 사물은 멈춰 있는데 마치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지는 일련의 현상이다. 빙글빙글 돌면서 메스껍고, 물건이 두 개나 흔들려 보이는 등 여러 형태로 나타나 큰 불편을 준다.

그런데 보통 이러한 어지럼증 증상이 있을 때 단순 스트레스나 피로 탓으로 돌리고 제대로 대처하지 않는다. 하지만 이는 단순한 증상이 아니라 특정 질환을 알리는 신호일 수 있어 제대로 된 진찰을 받아보는 것이 좋다는 전문가의 조언이다.

이에 대해 약선경희한의원 이시섭 원장은 "어지럼증은 다양한 원인으로 인해 나타날 수 있다. 말초신경계 및 전정기관 이상, 뇌혈관인 중추 신경계 이상, 자율신경계 이상, 심리적 원인 등이 원인이 될 수 있고, 메니에르병, 전정신경염, 이석증, 뇌졸중 같은 질환이 어지럼증을 유발하기도 한다."고 말했다.

이어 "또한 한의학적으로는 간장의 열이나 신장 기능 이상, 위장기능 문제로 발생한 어혈이 어지럼증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따라서 정밀 진단을 통해 어지럼증의 원인을 정확히 파악해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어혈은 정상적인 생리 기능을 잃어버려 못 쓰게 된 찌꺼기, 탁한 피를 말한다. 어혈이 혈관 내에 응어리지거나 뭉치게 되면 뇌 혈액순환을 방해 받게 되고 이로 인해 어지럼증이나 두통,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나게 된다. 약선경희한의원에 따르면 어혈로 이해 발생한 어지럼증은 두통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아 더욱 큰 고통을 주기도 한다.

한방에서는 뇌청혈해독인 한약처방을 통해 노폐물인 어혈을 풀어내고 뇌 혈액순환 개선과 장부 건강 회복에 중점을 둬 치료한다. 또한 위 기능 저하나 대장 독소, 간장의 열, 신장의 무력 등의 어지럼증 유발 원인들을 없애고 면역력강화 효능 위해 정확한 처방에 주력한다. 혈액순환 장애로 높아진 뇌 속의 압력을 침을 이용해 낮추는 뇌압조절이나 한약과 침의 효과를 동시에 적용시켜 증상 개선에 도움을 주는 약침 등도 병행한다.

이 원장은 "보통 어지럼증 증상이 있을 때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고 방치해두기도 한다. 하지만 이는 특정 질환을 알리는 신호일 수 있어 주의해주는 것이 좋다. 따라서 정밀 검사를 받아보고 적절한 치료를 받길 권한다."고 조언했다.

관련기사

AD

라이프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