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후베이 시장서 대형 가스폭발로 11명 사망·37명 중상

13일 대형 가스 폭발사고가 발생한 중국 후베이성 스옌(十堰)시의 식료품시장에서 구조대가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신화통신·연합뉴스 13일 대형 가스 폭발사고가 발생한 중국 후베이성 스옌(十堰)시의 식료품시장에서 구조대가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신화통신·연합뉴스

13일 중국 후베이성 스옌(十堰)시의 식료품 시장에서 가스 폭발로 11명이 숨지고 37명이 중상을 입는 대형 사고가 발생했다.

13일 온라인 매체 펑파이(澎湃)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이하 현지시간)쯤 스옌시 장완(張灣)구 주택가의 한 식료품 시장에서 갑자기 큰 폭발이 일어나 일대 건물들이 크게 파손됐다. 당시 시장에는 장을 보거나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 나온 시민들이 많았다.

당국은 오전 11시 현재 144명이 현장에서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이 중 11명은 숨지고 37명은 중상이라고 밝혔다. 당국은 가스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 목격자는 펑파이에 "아침 식사를 하려고 시장 쪽으로 가고 있었는데 거대한 폭발 소리가 나더니 시장 건물이 무너지고 순식간에 벽돌과 돌들이 사방으로 날아갔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