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콜로라도서 또 총기난사…생일 파티 총격에 7명 사망

9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콜라라도 스프링스에 있는 이동식 주택단지에서 벌어진 총기 난사 현장에 경찰이 출동해 있다. 용의자는 생일 파티 도중 총을 마구 쏴 6명이 숨졌으며 자신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연합뉴스 9일(현지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콜라라도 스프링스에 있는 이동식 주택단지에서 벌어진 총기 난사 현장에 경찰이 출동해 있다. 용의자는 생일 파티 도중 총을 마구 쏴 6명이 숨졌으며 자신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연합뉴스

미국 콜로라도주에서 생일파티 도중 총기 난사가 벌어져 용의자를 포함해 7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이번 사건은 9일(현지시간) 0시를 조금 넘긴 시각 콜로라도 스프링스 동쪽에 있는 한 이동식 주택단지에서 발생했다. 이동식 주택단지란 토지 소유주가 일정한 임차료를 받고 부지를 제공하면 거주자가 이동식 주택이나 트레일러 주택 등을 설치해 거주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곳을 말한다.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 6명의 성인이 숨진 채로 발견됐고, 한 명은 심하게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목숨을 잃었다. 용의자는 현장에서 희생된 한 여성의 남자 친구인 것으로 알려졌다.

파티에는 생일을 맞은 이의 친구와 가족, 어린이들이 참석했다. 경찰은 용의자가 차를 몰고 사건 현장으로 온 뒤 파티에 참석한 이들을 향해 총을 쏘기 시작했고, 이후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밝혔다. 범행 동기와 피해자, 용의자 신원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