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타임스 스퀘어서 총격으로 4세 포함 3명 부상

경찰, 용의자 1명 추적중…불특정한 목표로 총격 이뤄져

8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한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 현장에서 경찰관들이 도로를 통제하고 있다. 뉴욕 경찰은 장난감을 사던 4세 여아를 포함해 3명이 총격을 받아 다쳤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8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한 미국 뉴욕 타임스 스퀘어 현장에서 경찰관들이 도로를 통제하고 있다. 뉴욕 경찰은 장난감을 사던 4세 여아를 포함해 3명이 총격을 받아 다쳤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미국 뉴욕 한복판에서 8일(현지시간) 4세 유아 등 3명이 총격을 받아 다쳤다.

AFP통신에 따르면 총격은 이날 오후 5시 44번가와 7번가 교차로인 타임스 스퀘어에서 발생했다. 4세 유아와 23세 여성은 다리에, 43세 여성은 발에 각각 총상을 입었다. 이들은 맨해튼 지역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뉴욕 경찰이 브리핑에서 밝혔다. 4세 유아는 가족과 함께 인형을 사는 중 총격을 입었다. 23세 여성은 로드아일랜드에서 온 관광객이었다.

경찰은 2∼4명의 남성이 논쟁을 벌이다 이 가운데 1명이 총을 발사한 것으로 보고, 용의자를 추적 중이다. 경찰은 총격이 불특정한 목표로 이뤄진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용의자의 사진이 담긴 감시카메라 영상을 공개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