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WHO, 中 시노팜 코로나 백신 긴급사용 승인

지난 5일(현지시간) 파키스탄 라호르의 한 백신 접종소에서 주민들이 중국산 시노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연합뉴스 지난 5일(현지시간) 파키스탄 라호르의 한 백신 접종소에서 주민들이 중국산 시노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연합뉴스

 

중국 제약사 시노팜이 개발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7일(현지시간)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긴급 사용 승인을 받았다.

이날 시노팜이 WHO로부터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것은 비서구권 국가로선 처음이다.

시노팜은 WHO의 긴급 사용 목록에 올라가게 되며 코로나19 백신 공동 구매·배분을 위한 국제 프로젝트인 코백스를 통해 배분될 수 있다.

이로써 WHO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세럼 연구소, 존슨앤드존슨(J&J) 자회사 얀센, 시노팜 6개가 됐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