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을 열였는데 호랑이가…' 진짜로 범 내려온 中 마을, 주민 1명 병원행

해외온라인커뮤니티 캡쳐 해외온라인커뮤니티 캡쳐

중국에서 야생 호랑이가 마을로 내려와 주민 1명을 물었다. 호랑이는 오랜 시간 민가 인근에 머물렀고, 경찰 등이 출동해 상황을 관리했다.

23일 인민망 등 중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현지시간)쯤 중국 동북부 헤이룽장성 미산시의 한 마을에 야생 호랑이가 나타나 마을이 쑥대밭이 됐다. 호랑이가 자동차를 향해 돌진하고, 놀란 운전자는 급하게 방향을 바꿔 달아나는 과정에서 차량 유리창이 크게 파손됐다. 이후 마을을 어슬렁거리던 호랑이는 주민을 덮쳤고, 이 주민은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고 매체는 전했다.

현재 경찰은 호랑이를 포획해 자연으로 보낼 계획이다. 마취 총이 도착할 때까지 기다리느라 포획 작업은 지연됐고, 호랑이의 동태를 파악하기 위해 드론까지 동원됐다고 전해졌다.

현지 경찰은 주민들을 대상으로 "창문과 문을 꼭 닫고 밭에서 일하는 가족이나 친구가 있으면 (호랑이의 출현 사실을) 즉시 전해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