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노팜 백신 접종' 상하이 40대 한국 교민 사망

시노팜 코로나19 백신 시노팜 코로나19 백신

중국산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중국 상하이(上海)에서 40대 한국 교민이 며칠 후 자택에서 사망했다.

22일 상하이 교민 사회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40대 여성 A씨가 자택 침실에서 숨져 있는 것을 가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지난 19일 상하이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 예방 백신을 맞았다. A씨가 맞은 백신은 시노팜(Sinopharm·중국의약) 제품이라고 교민들은 전했다.

A씨 특별한 기저질환이 없었으며, 접종 후 메스꺼움 등 증세로 불편을 겪던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