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시진핑, 김정은에 구두 친서 "한반도 평화 위해 협력할 준비"

김정은, 시진핑. 2018년 자료사진, 연합뉴스 김정은, 시진핑. 2018년 자료사진, 연합뉴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구두 친서를 보내 한반도 평화 및 북중관계 발전을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신화통신 보도에 따르면 쑹타오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 부장이 베이징에서 이날 리룡남 신임 중국 주재 북한대사를 접견, 시진핑 주석의 구두 친서를 전달했다.

이 친서에서 시진핑 주석은 "우리는 새로운 형세 아래에 북한 동지들과 손을 잡고 노력하고 싶다. 북·중 관계를 잘 지키고 견고히 하며 발전시키고 싶다"며 "양국 사회주의 사업이 끊임없이 새로운 성과를 거두고, 양국 인민들을 더욱 행복하게 하고 싶다"고 했다.

이어 "국제적 및 지역적 형세가 심각하게 변하고 있다"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유행 상황 및 100년 만의 정세 변화 등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중국은 북한 및 관계 당사자들과 함께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방향을 견지하고, 한반도의 평화 안정을 지키며, 지역 평화 안정 및 발전 번영을 위해 새로운 적극적 공헌을 하고 싶다"고 밝혔다. '관계 당사자들'이라는 단어는 대한민국을 비롯해 일본과 미국 등을 가리킨다는 해석도 제기된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