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 상장 '쿠팡' 공모가 35달러 확정…기업가치는 72조원

2014년 알리바바 이후 뉴욕증시 상장하는 최대 외국기업

10일 오전 서울 송파구 쿠팡 본사 모습. 연합뉴스 10일 오전 서울 송파구 쿠팡 본사 모습. 연합뉴스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11일(현지시간) 상장하는 쿠팡의 주식 공모가가 35달러(약 3만9천862원)로 정해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소식통을 인용해 쿠팡의 공모가가 35달러로 확정됐다고 보도했다.

이는 쿠팡이 전날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제출 자료를 통해 제시한 32∼34달러 범위보다 높은 가격이다.

공모가 35달러 결정으로 쿠팡은 이번 기업공개(IPO)에서 5조원 가까운 거액의 자본을 조달할 수 있게 된다.

공모가 기준 쿠팡의 기업가치는 630억달러(약 71조8천억원)에 육박할 전망이다.

쿠팡은 한국시간으로 11일 밤 NYSE에서 'CPNG'라는 종목 코드로 첫 거래가 이뤄질 예정이다.

WSJ에 따르면 쿠팡은 외국 기업으로는 지난 2014년 알리바바 이후 뉴욕증시에 데뷔하는 최대어가 된다.

이번 상장의 주관사는 골드만삭스, 앨런앤드컴퍼니, JP모건체이스 등이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