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에서는 코로나19 건강음식 '김치' 판매량 증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되는 발효식품 수요가 늘면서 우리나라의 김치 수출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의 발표에 따르면, 작년 김치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36.4% 증가한 1억1천909만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진은 6일 서울의 대형마트에서 판매 중인 김치. 연합뉴스 코로나19 사태 이후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되는 발효식품 수요가 늘면서 우리나라의 김치 수출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의 발표에 따르면, 작년 김치 수출은 전년 동기 대비 36.4% 증가한 1억1천909만달러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사진은 6일 서울의 대형마트에서 판매 중인 김치. 연합뉴스

영국에서는 김치가 코로나19를 이겨내는 데 좋은 건강음식이라는 인식이 퍼지고 있다.

영국 아이뉴스는 3일 '소화 잘되는 한국 스낵 김치가 어떻게 봉쇄 중 영국에서 인기 음식이 됐나'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김치가 속 편한 음식을 찾는 이들이나 음식 애호가들 사이에서만 제한적으로 관심을 받았지만 최근 건강한 생활과 전통적인 요리법에 관해 관심이 늘면서 인기가 커졌다고 말했다.

다른 영국 매체들도 김치의 효능과 요리법 등에 관해 다양하게 소개하고 있다.

지난달 텔레그래프지는 지난달 백신 효과가 잘 나도록 건강을 유지하는 5가지 방법에 관한 글을 실었는데, 저자는 첫번째로 소화기관을 잘 돌보라고 하면서 지중해식 식사와 함께 요거트, 치즈, 김치 등과 같이 유산균이 풍부한 음식을 추천했다.

영국 언론사 BBC의 공식홈페이지에 업로드 된 김치 담그는 법 웹 페이지. BBC 홈페이지 갈무리 영국 언론사 BBC의 공식홈페이지에 업로드 된 김치 담그는 법 웹 페이지. BBC 홈페이지 갈무리

BBC는 홈페이지 요리법 코너에 김치 담그는 법을 올려놨고, 더 타임스는 길었던 지난 겨울 긴 봉쇄기간에 필진들이 만든 음식을 소개하면서 김치를 담그다 실패한 이야기도 넣었다.

이로써 영국인들이 김치를 다양하게 응용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빙리씨는 아이뉴스를 통해 아침에 일어나면 바로 김치를 먹으며 천연 유산균을 섭취한다고 전했다. 그는 "아주 좋은 스낵"이라며 "염분이 약간 있고, 열량은 거의 없고, 신맛, 짠맛, 약간 매콤한 맛이 다채롭게 있다. 과자, 아보카도, 사과랑 같이 먹어봐라"라고 말했다.

또 가디언은 쌀가루, 베이킹 파우더, 우유와 섞어서 기름을 두르고 김치 팬케이크를 만들어 보라고 제안했고 데일리 메일은 치즈와 김치를 넣은 샌드위치를 소개했다.

텔레그래프는 봉쇄 중 집에서 점심 식사로 식은 밥에 계란, 채소, 고추, 김치를 넣어서 볶은 요리인 '김치볶음밥'을 추천하기도 했다.

영국 출신 배우 귀네스 팰트로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후유증 극복에 도움이 되는 음식으로 김치를 꼽은 것은 특이한 현상이 아닌 것이다.

영국 국민보건서비스(NHS) 관계자가 팰트로의 식이요법이 과학적이지 않은 조언이라며 경고하고 나선 바 있지만, 이는 영국 내 김치의 유행이 퍼져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