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보안법 위반 혐의 첫 체포…'홍콩독립' 깃발 소지 혐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본격 시행 첫날 이 법을 위반한 혐의로 체포를 당한 첫 사례가 나왔다. 홍콩 경찰은 1일 트위터 계정을 통해 "한 남성이 코즈웨이베이 지역에서 '홍콩 독립' 깃발을 소지해 홍콩보안법을 위반한 혐의로 체포됐다"고 밝혔다.

홍콩 경찰은 검은색 바탕에 흰 글씨로 '香港獨立·Hong Kong Independence'(홍콩독립)이라고 쓴 깃발 사진도 증거로 게시했다. 이는 홍콩 시위대가 집회 시 빈번하게 사용하는 깃발이다. 홍콩보안법은 외국 세력과 결탁, 국가 분열, 국가정권 전복, 테러리즘 행위 등을 금지·처벌하고, 홍콩 내에 이를 집행할 기관을 설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홍콩보안법은 전날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원회 통과 후 홍콩의 실질적 헌법인 기본법 부칙에 삽입됐으며, 오후 늦게 발효됐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