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군용기 6대 카디즈 침입에 '카디즈' 뜻도 관심 집중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22일 러시아의 주력 전투기인 SU-27과 전략폭격기 TU-95 등 군용기 6대가 한국방공식별구역(카디즈, Korea Air Defence Identification Zone)에 진입한 가운데, 우리 공군 전투기가 대응 출격했다.

합동참모본부(이하 합참) 측은 "러시아 군용기 6대(A-50 1대, SU-27 3대, TU-95 2대)가 카디즈에 진입해 우리 군이 대응했다"는 공지를 알렸다. 러시아 군용기의 대한민국 영공 침범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합참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23분쯤 러시아 군용기 1대(A-50)가 울릉도 북방에서 카디즈를 진입해 오전 9시 30분쯤 이탈했다가 선회하며 같은 경로로 오전 10시 6분쯤 재진입, 7분이 지난 10시 13분쯤 다시 이탈했다. 이후 오전 10시41분쯤 러시아 군용기 3대가 울릉도 북방 카디즈로 진입해 울릉도와 독도 사이로 비행했으며, SU-27 전투기 1대는 울릉도 동방에서 북상해 진입경로를 따라 11시 9분쯤 카디즈를 이탈했다. 전략폭격기인 TU-95 2대는 지속적으로 남하해 11시 10분쯤 포항 동방에서 카디즈를 이탈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카디즈'의 구체적인 뜻에 대한 누리꾼들의 궁금증도 커지고 있다. 한국방공식별구역인 '카디즈'는 우리나라의 영토와 영공을 방어하기 위한 구역으로, 자국 영공으로 접근하는 외부 군용항공기를 조기에 식별하기 위한 임의의 선이다. 이는 영공과 달리 공해 상에 설정되는 공중구역이며, 영공이 아니기에 외국 군용기가 카디즈 내에 비행하는 것이 금지되지는 않는다.

한편 합참에 따르면 올해 러시아 군용기가 카디즈 내를 비행한 사례는 20회이다. 지난 7월 23일에는 러시아 군용기(조기경보기) 한 대가 독도 인근 한국 영공을 두 차례 7분간 침범한 바 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