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리핀 민다나오섬서 6.4 지진…최소 5명 사망·60명 부상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다바오 시 인근에서 16일 발생한 규모 6.4 지진으로 제너럴산토스 시의 쇼핑몰에 불이 나 화염과 함께 연기가 치솟고 있다. 연합뉴스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다바오 시 인근에서 16일 발생한 규모 6.4 지진으로 제너럴산토스 시의 쇼핑몰에 불이 나 화염과 함께 연기가 치솟고 있다. 연합뉴스

필리핀 남부에 16일 오후(현지시간)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해 어린이를 포함해 최소 5명이 목숨을 잃고 수십 명이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37분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 다바오시 인근에서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했다. 진앙은 1만6천 명이 사는 다바오에서 남서쪽으로 20.7km, 12만 명이 사는 코로나달에선 북동쪽으로 29.1km 떨어진 지점이다. 진원의 깊이는 14.1km로 추정됐다.

현지 유력 방송인 GMA 뉴스는 17일 이 지진으로 최소 5명이 숨진 것으로 보고됐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민다나오 섬 마긴다나오주(州) 다투 파글라스 지역 주택 붕괴로 7세 여아가 깔려 숨졌고, 근처 도시에서 40대 초반의 남성이 심장마비로 목숨을 잃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현지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주택 붕괴 등으로 부상자도 최소 60명에 달한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