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스캔들 연루 국무부 특별대표 사임은 대학생 기자의 특종

애리조나주립대 학보사 3학년생이 특종 터뜨려…전국적 매체 뒤따라 보도

척 슈머 미국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가 25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간의 통화 녹취록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척 슈머 미국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가 25일(현지시간) 워싱턴DC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간의 통화 녹취록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탄핵 조사를 촉발한 이른바 '우크라이나 스캔들' 고발장에 등장하는 커트 볼커 미국 국무부 우크라이나 협상 특별대표의 갑작스러운 사임 소식은 어떻게 세상에 알려졌을까.

트럼프 탄핵을 벼르는 하원 외교위원회의 다음 주 증언 청취 대상이 된 그의 사임은 기성 언론이 아닌 대학 학보사 기자의 '특종'으로 외부에 알려지게 됐다고 미국 뉴욕타임스(NYT)와 AP통신 등이 2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 조사를 촉발한 이른바 '우크라이나 스캔들' 고발장에 등장하는 인물 중 한명이자 미 외교관으로 전 세계를 돌며 외교 관련 협상을 하던 볼커의 거취를 유명 매체의 기자가 아닌 학보사 기자가 발굴해낸 것이다.

특종의 주인공은 애리조나주립대학교 학보사 '스테이트 프레스'(The State Press) 편집장이자 이 학교 3학년생인 앤드루 하워드(20)다.

하워드는 학교 문제를 다루는 학보사 기자의 임무를 다했을 뿐이라며 기존의 다른 기사를 취재할 때와 다르게 접근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볼커 특별대표는 이 학교가 운영하는 워싱턴DC 소재 매케인 연구소의 소장이기도 하다.

학보사 기자들은 볼커 특별대표와 학교가 연관돼 있다는 사실을 알고, 볼커 특별대표를 수소문했다가 지난 27일 저녁 그가 특별대표직에서 사임했다는 익명의 학교 관계자 이야기를 듣게 됐다고 한다.

하워드는 학보사 차원에서 "기성 언론들과 다른 식으로 이야기에 접근해보기로 결정하고 대학 측에 접근했다"고 취재 배경을 설명했지만, "특종을 기대하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그의 예상과 달리 반응은 즉각적이고 뜨거웠다. 인기 있는 기사라도 온라인 조회 수가 수천건에 그치는데 이 기사는 10만건을 기록했다.

전국적인 매체들이 그의 기사를 뒤따라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은퇴한 골프 선수들과 함께 라운딩을 마친 뒤 백악관에 돌아와 차량에서 내리고 있다. 미국 민주당이 트럼프 대통령의 '우크라이나 의혹'에 대한 하원 차원의 탄핵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공화당의 대표적인 친(親)트럼프계 의원인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 등과 함께 라운딩을 가졌다.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은퇴한 골프 선수들과 함께 라운딩을 마친 뒤 백악관에 돌아와 차량에서 내리고 있다. 미국 민주당이 트럼프 대통령의 '우크라이나 의혹'에 대한 하원 차원의 탄핵 조사에 착수한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공화당의 대표적인 친(親)트럼프계 의원인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 등과 함께 라운딩을 가졌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