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우디 석유장관 "생산 손실 절반 회복…이달 말 완전 복구"

"이달 인도 약속 준수 가능"

압둘아지즈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에너지장관이 17일(현지시간) 제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 드론 공격을 받은 사우디 석유 생산량이 이달 말까지 완전히 회복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압둘아지즈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에너지장관이 17일(현지시간) 제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 드론 공격을 받은 사우디 석유 생산량이 이달 말까지 완전히 회복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17일(현지시간) 시설 피격으로 줄어든 석유 생산을 절반 이상 회복했으며 이달 말까지는 복구를 완료하겠다고 밝혔다.

사우디의 압둘아지즈 빈 살만 석유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지난 이틀간, 피해를 최소화하면서 테러리스트의 공격으로 손실된 생산의 절반 이상을 회복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압둘아지즈 장관은 또 석유 비축량을 끌어와 피격 전 공급 수준을 그럭저럭 회복할 수 있었고 이달 고객들에게 한 약속을 지킬 수 있다고 밝혔다. 압둘아지즈 장관은 석유 공급을 공습 이전 상태로 되돌릴 수 있다고 강조하면서 사우디가 글로벌 석유 시장에서 믿을 수 있는 공급자의 역할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