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파크티켓, 박효신 콘서트 서버 다운 사태 반복할까? 싸이 흠뻑쇼 티켓팅 앞두고 우려

5월 2일 박효신 콘서트 2차 예매 당시 인터파크티켓 서버 다운 상황. 인터파크티켓 웹사이트 5월 2일 박효신 콘서트 2차 예매 당시 인터파크티켓 서버 다운 상황. 인터파크티켓 웹사이트

11일 온라인은 2019 싸이 흠뻑쇼 티켓팅을 앞두고 전운이 감돌고 있다.

티켓팅 시작 시각은 오후 8시이다.

티켓 예매 웹사이트는 바로 인터파크티켓이다.

그런데 한달여전에도 인터파크티켓이 티켓팅 관련 온라인에서 화제가 된 바 있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다.

박효신 콘서트 2차 예매가 5월 2일 오후 8시부터 진행됐던 것.

당시 인터파크티켓에 동시접속자가 폭증하면서 서버 다운 즉, 접속마비 현상이 나타난 바 있다. 이게 오늘도 반복될지 관심이 쏠린다.

당시 취재해 기록한 일지를 공개한다. 비슷한 패턴으로 반복될 수 있다.

오후 7시 57분 기준 인터파크티켓 웹사이트 접속 속도 저하.
오후 7시 59분부터 예매창이 뜨지 않는 등 서버 다운 상황 본격화.

이후 인터파크티켓은 '접속이 원활하지 않다'는 공지를 띄웠고, 박효신 콘서트 티켓팅 외의 서비스에 대해서는 원활하게 이용할 수 있다고 안내한 바 있다. 서버 다운을 예상하고 서비스를 분리했던 것이다.

그런데 해당 공지마저 오후 8시 10분 전후로 웹사이트에 제대로 표시되지 않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에 티켓팅을 위해 접속한 네티즌들이 혼란을 겪은 것.

이 같은 사태를 겪은 터라 오늘 인터파크티켓 측이 완성도를 높인 대책을 마련해 놓았을지 네티즌들의 관심이 향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