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3조3천억 유상증자 성공…아시아나 인수 실탄 확보 완료

대한항공 화물기가 착륙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항공 화물기가 착륙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한항공이 아시아나항공 인수 자금 마련을 위한 유상증가에 성공했다.

대한항공은 지난 4~5일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를 대상으로 진행한 3조3천억원 규모의 유상증자에서 104.85%의 청약률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유상증자의 예정 주식수는 1억7천361만1천112주로, 초과 청약 주식수는 2천87만2천966주다.

 

대한항공은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총 3조3천160억원을 확보하게 됐다. 이 가운데 1조5천억원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사용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오는 6월30일 아시아나항공의 1조5천원 규모 유상증자에 참여한다.

나머지 1조8천160억원은 금융리스, 담보부 차입 등 4~12월 채무 상환에 사용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