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전국 투어 재개는 대구 엑스코에서

8월까지 10여개 대형 콘서트, 뮤지컬 행사 개최 예정

엑스코 제공 엑스코 제공

엑스코가 오는 주말 미스터트롯 콘서트를 시작으로 8월까지 10여개의 대형 콘서트와 뮤지컬 행사를 연이어 개최한다.

엑스코는 올해 첫 '미스터 트롯 TOP 6 콘서트'가 엑스코에서 18~20일 열린다고 15일 밝혔다. 이후로도 '장윤정 콘서트', '나훈아 테스형 콘서트', '싱어게인 대구콘서트', '미스터트롯 앵콜 콘서트', '신유&박서진 효콘서트', '포레스텔라 공연' 등이 연달아 개최된다. 어린이 뮤지컬인 '시크릿 쥬쥬', '신비아파트' 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8월까지 이어진다.

미스터 트롯 TOP 6 콘서트는 지난 4월 개관한 엑스코 동관(제2전시장) 4,5홀에서 열린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지침에 따라 4천석으로 입장객을 제한하며 다섯 차례에 걸쳐 모두 2만명이 관람할 수 있다.

서장은 엑스코 사장은 "콘서트가 안전하게 개최되도록 엑스코는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미스터 트롯 콘서트를 시작으로 지역에 안전한 공연문화가 정착되고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8위

6 4 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