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레시피 쏟아낸 ‘수미네 반찬’ 시즌 마무리…차기 시즌은?

사진=tvN'수미네반찬' 사진=tvN'수미네반찬'

'국민 엄마' 김수미와 함께한 tvN 요리 예능 '수미네 반찬'이 시즌을 마무리했다.

12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방송한 tvN '수미네 반찬-엄마가 돌아왔다' 마지막 회 시청률은 1.6%(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수미네반찬의 마지막은 이북 반찬 특집 이였으며 김수미가 북한 요리 전문가 허진과 함께 황태 매운탕, 무전, 오이숙 장아찌, 꼴뚜기 순대 등 남과 북의 요리법이 어우러진 따뜻한 밥상을 차렸다.

특히 북한에 무려 100번 이상 방문했다는 통일부 서호 차관이 스튜디오에 깜짝 방문해 요리를 맛보고는 "평양에 직접 온 것 같다"며 칭찬을 하였다.

이연복, 홍석천, 이특 등 '제자 3인방'도 통조림 햄을 활용한 멘보샤, 불닭 치즈전, 태국식 달걀 볶음밥을 각각 선보이며 프로그램을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김수미와 오랜 시간 호흡을 맞춘 MC 장동민도 다소 아쉬운 모습을 보였다.

김수미는"회자정리라고 만나면 이별인데 참 아쉽다"며 "'수미네 반찬'은 정말 잊지 못할 것 같다"며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2018년 6월 시작한 '수미네 반찬'은 해외 식문화가 유입돼 잠시 조연으로 물러났던 반찬을 다시 우리 밥상으로 옮겨오자는 취지로 기획돼 주부뿐만 아니라 1인 가구 등 폭넓은 시청자들로부터 사랑받았다.

그간 순두부찌개, 게살스프, 두부 두루치기, 우엉조림 등 우리에게 익숙한 반찬들을 선보이며 전성기 시절에는 부진했던 tvN 평일 저녁 시간대 시청률을 상당히 끌어올리기도 하였다.

현재 '수미네 반찬'의 차기 시즌은 정해지지 않았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