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려라방탄' BTS 지민, 토탈 패키지 매력 폭발 '섹시 비주얼·리더쉽·동료애'

사진. 방탄소년단 지민 (달려라방탄) 사진. 방탄소년단 지민 (달려라방탄)

방탄소년단 지민이 예능감 뿐만 아니라 섹시한 모습 속 훈훈한 동료애와 탁월한 리더쉽의 '토탈패키지 매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9일 방탄소년단 자체 예능 '달려라방탄' EP.132에서는 지난 주에 이어 멤버들이 사회자와 토론자로 나뉘어 토론을 이어가는 '77분 토론'이 그려졌다.

지난 방송에서 '젖은 지민'이라는 수식어가 생길만큼 강렬한 치명미를 남기며 팬들을 설레게 했던 지민은, 금기어와 행동으로 연속해서 워터건을 맞으면서 물폭탄도 피하지 않는 상남자의 모습과 섹시한 비주얼로 시선을 모았다.

이어 '식혜에 있는 밥알을 먹는다/안먹는다'의 주제에 사회자로 나선 지민은 두뇌게임 최강자답게 토론자에게 금기어를 유도하며 흥미진진한 토론을 이끌어갔다.

토론에 주어진 11분의 시간이 종료될 무렵 지민은 마지막으로 자신이 '밥알을 먹는다' 팀이었다면 "방탄도 7명이어야 방탄이다. 식혜도 밥알이 떨어지면 식혜가 아니다"라고 말했을 것이라는 말로 훈훈한 팀사랑을 드러내며, 사회자인 지민의 주도하에 토론을 마무리했다.

'샤워할 때 세수 먼저 한다/양치 먼저 한다', '라면에 들어가는 다시마 먹는다/안먹는다', '식빵에 건포도 호 팀/식빵에 건포도 불호 팀' 등 다양한 주제로 토론을 펼친 후 최종 승자로 1윌 거머쥐게 된 지민은 "멤버들하고 재밌게 새로운 게임을 해서 즐거웠다"는 소감을 전하며 방송을 마쳤다.

팬들은 ''젖은 지민' 고유명사 된 듯', '게임중에도 지민의 멤버사랑 훈훈하다', '사회자로 9년반장 리더쉽 지민이 찰떡', '웃다가도 섹시한 지민이 보는 순간 숨멎'등의 반응을 전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