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문아들’ 전혜빈 “사실 숨겨둔 딸 있다”…남편 반응은?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배우 전혜빈이 9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치과의사 남편과의 알콩달콩한 신혼생활을 공개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옥문아들)에서 전혜빈은 "결혼한지 1년 반이 됐다. 매일 행복하다"라며 "한 번도 안 싸웠다. 애초에 싸움이 안 된다. 난 잔소리꾼 아내가 되기 싫다. 대신 내가 못하는 걸 남편이 하고 더이상 얘기하기 싫어서 내가 한다"고 만족스러운 결혼 생활을 전했다.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남편과의 첫 만남에 대해서 "결혼보다 일이나 열심히 하며 새로운 행복을 찾을 거라 마음먹던 때, 친한 동생의 소개팅 권유로 아무생각 없이 나갔다"며 "첫 인상은 보자마자 친숙한 느낌, 이 사람인가? 내가 이 사람과 결혼할 것 같은 느낌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사진=KBS'옥탑방의 문제아들'

또 "해외여행 도중 프러포즈를 받았다"며 "남편과 남 프랑스에 갔다. 빨간 지붕이 아름다운 곳, 지붕 위에 올라가 아름다운 노을을 보는데 남편이 준비해온 프러포즈를 지붕 위에서 해줬다. 평생의 짝을 만나 행복했다"며 행복함을 나타냈다.

이어서 전혜빈은 "그날이 만우절이었다. 그냥 지나갈 수 없어 장난을 쳤다"며 "숨겨둔 딸이 있다고 거짓말을 했다" 그러자 "'남편이 '우리가 입양했다고 하고 키우자. 네 딸이면 너무 예쁠 것 같다'고 말해줘서 감동을 받았다"라고 해 패널들의 부러움을 받았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