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 또 한번 드라마 제작 … ‘출연 배우는 누구?‘

만화 '궁' 사진=재담미디어 만화 '궁' 사진=재담미디어

 

만화 '궁'(원작자 박소희)이 또 한 번 드라마로 제작된다.

 

작품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재담미디어는 최근 드라마제작사 그룹에이트와 '궁' 리메이크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궁'은 대한민국이 입헌군주국이라는 가상 세계관 아래 왕세자인 남자주인공과 일반인인 여자주인공이 혼인하면서 생기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2003년부터 10년 동안 연재되면서 국내는 물론 일본, 대만, 태국, 프랑스 등 전 세계로 수출되며 전세계적 인기를 얻었다. 특히 주연 배우역을 맡은 윤은혜와 주지훈은 이 드라마를 통해 큰 주목을 받았다.

 

2006년 MBC에서 제작을 맡은 드라마 궁은 당시 최고 시청률 27.1%(닐슨코리아)까지 기록하면서 사랑을 받았다.

 

이번 드라마 제작을 맡은 제작사 그룹에이트는 '궁' 뮤지컬을 제작했던 인연이 있다. 뮤지컬 '궁'은 한국과 일본에서 수년 동안 무대에 오르며 큰 팬덤을 형성했다.

 

황남용 재담미디어 대표는 "새로운 작품을 계속 만드는 것도 필요하지만, 기존에 만들어놓은 좋은 작품에 대해 지속적으로 생명력을 유지시키는 것 역시 IP확장에서 중요한 부분이라고 생각한다"며 "궁의 새로운 붐업은 그에 대한 주요한 사례가 될 것"이라고 알렸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