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 하은별, '학폭 의혹' 최예빈 소속사 "본인 및 지인 확인 결과 사실 무근"

펜트하우스 드라마 캡쳐 펜트하우스 드라마 캡쳐

펜트하우스2에서 하은별 역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최예빈의 소속사가 1일 제기된 학폭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따.

제이와이드컴퍼니는 "최예빈과 관련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사과드린다"고 했다.

이어 "최초 글이 게시된 후 가장 먼저 배우 본인에게 사실 확인을 했다. 확인 결과, 글쓴이가 주장하는 내용은 사실과 다름을 알게 됐다. 주변 지인들에게도 확인 하였으나 모두 글과 다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 소속사측은 "해당 일에 대한 내용으로 더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법적 조치의 뜻도 밝혔다.

한편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중학교 시절 최예빈에게 욕설을 듣고 왕따를 당했다며 학폭 의혹을 제기한 글이 올라와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이하 소속사 입장 전문

제이와이드컴퍼니입니다.

앞서 배우 최예빈과 관련해 좋지 않은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진심으로 사과 드립니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된 배우 최예빈과 관련하여 당사의 입장을 말씀드립니다.

최초 글이 게시된 후 해당 내용을 인지하게 되었고, 가장 먼저 배우 본인 에게 사실을 확인하였습니다. 확인 결과, 글쓴이가 주장하는 내용은 사실과 다름을 알게 되었고, 배우 본인의 기억만으로 명확히 확인 할 수 없다 판단하여 주변 지인들에게도 확인 하였으나 모두 게시된 글의 내용과 다름을 확인하였습니다.

당사는 앞으로도 해당 일에 대한 내용으로 더이상의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을 알려드립니다.

더불어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는 내용과 의도적으로 악성 루머를 생성 및 공유하는 유포자들에 대해서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또한 알려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