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천사' 배우 성유리, 미혼모 위해 3000만원·화장품 기부

배우 성유리 배우 성유리

배우 성유리가 새해에도 나눔 활동을 이어가며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최근 성유리는 미혼모자 생활시설인 '애란원'에 후원금 3,000만원과 화장품을 전달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애란원'에 머물고 있는 미혼모들을 비롯해, 응급, 노숙자, 장애 여성 등 위기 상황에 처한 이들의 의료비 및 신생아들의 예방접종과 치료비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자신이 직접 구매, 기부한 화장품들은 미혼모를 돕고 있는 여러 지역의 시설들에 전달된다.

성유리는 평소 사각지대에 놓인 독거노인들을 비롯해, 해외 아동들을 위한 보건의료 지원, 그리고 국내 저소득층 청소년들을 돕기 위한 자선 행사 '하늘빛 프로젝트' 등 다방면에서 선행을 베풀며 기부 문화를 선도해왔다.

지난 10여 년 동안 저소득층 아동부터 희귀.난치성 질환 아동, 다음세대 청소년, 발달장애 청년 등 여러 계층에 두루 관심을 가지고 지속적으로 사랑을 나누고 있다.

성유리의 이번 행보는 미혼모와 신생아들의 삶의 질 개선에 관심을 갖고 알리는데 앞장서 많은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특히 나눔의 가치에 대해 함께 생각하고, 뜻 깊은 일에 먼저 움직이는 모습으로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