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근영, '유령을 잡아라' 종영 소감 "좋은 기억으로 남길"

사진.문근영 SNS 사진.문근영 SNS

배우 문근영이 드라마 종영 소감을 전했다.

문근영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tvN 월화드라마 '유령을 잡아라' 속 옥탑방 야경이 담긴 동영상과 함께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문근영은 "처음 옥탑방에서 촬영하던 날 유령이와 유진이가 보였다. 유진에게 인사하는 동네 식구들, 그 인사 대신해주는 유령이 등등. 자매가 어떤 모습으로 살았을지 그려졌다"라며 "지금은 이곳에 유령 배우분들 스태프 분들도 있다. 부디 함께 했던 시간 좋은 기억으로 남길. 진심으로 모두 모두 수고하셨습니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문근영이 출연한 '유령을 잡아라'는 고지석(김선호)와 유령(문근영)의 해피엔딩으로 막을 내렸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