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잭슨, 경악 표정 해명 "박진영 비닐 의상에 좀 놀란 것뿐"

사진. 2019 MAMA 사진. 2019 MAMA

갓세븐 잭슨이 '2019 MAMA'에서 박진영 무대를 본 후 지었던 표정에 대해 해명했다.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마마(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서 박진영과 마마무의 화사가 비닐 바지를 입고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꾸몄다. 이 모습을 본 잭슨이 깜짝 놀라는 표정이 포착됐다.

이후 5일 박진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잭슨이 놀라는 표정 사진과 함께 "#비닐의상 #VinylClothes #Jacksonwang #JYP_MAMA #왕잭슨 #박진영 #JYP 아 왜 또… 나 뭐 잘못한 거야…?"라는 글을 남겼다.

이에 잭슨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 비닐봉투 바지 등장하고 나서 좀 놀랬던 거 뿐이에요. 장담하는데 형 아니에요"라며 박진영의 신곡 제목인 'FEVER'를 이용해 "무대 보고 나서 대기실 가서 좀 FEVER 있는 것 같아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2019 MAMA'에서 박진영과 화사가 깜짝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선보였다.

4일 오후 6시(현지시간) 일본 나고야 돔에서 개최된 '2019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에서 박진영과 마마무 화사는 박진영의 '날 떠나지 마'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선사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