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3' 조희경 천명훈에 이별선고…이유는?

출처: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 출처: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

5일 밤 방송될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연애의 맛 시즌3'(이하 '연애의 맛3')에선 천명훈이 조희경과 100일 만에 재회하자마자 이별을 겪는다.

이날 방송에서는 천명훈과 조희경이 100일 만에 재회했지만 그 자리에서 이별하는 사연을 공개한다.

앞서 녹화에서 천명훈과 조희경은 100일 전 함께 만든 와인을 찾기 위해 와인 농장에 방문했다. 먼저 도착한 천명훈은 고급 레스토랑 못지않게 테이블을 꾸몄고 조희경이 도착했다는 전화를 받자마자 마을 입구로 달려갔다. 천명훈은 반가움을 가득 담아 두 팔을 벌렸지만 조희경은 정중하게 악수로 응대해 미묘하게 어색한 기류가 생성됐다.

두 사람은 와인창고로 향하며 대화를 나눴고 이내 친숙한 분위기를 회복했다. 이어 두 사람은 와인과 함께 넣어둔 편지를 찾았고 조희경은 편지 내용을 읽는 순간 깜짝 놀랐다.

이때 천명훈은 갑자기 자리에서 일어나 무대 뒤에 숨겨둔 '비장의 무기'를 착용한 후 조희경을 향한 자신의 마음을 담아 노래를 열창했다. 이후 천명훈은 "좋은 관계로 이어가고 싶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조희경은 마음을 열지 않았고 그 자리에서 거절의 뜻을 전했다.

천명훈과 조희경의 이별 이유는, 5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연애의 맛3' 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