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은지, 영화 카센타 촬영 중 응급실행 '무슨 일?'

사진. 배우 조은지 sns 사진. 배우 조은지 sns

배우 조은지가 영화 '카센타' 촬영 중 응급실에 간 사연을 전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는 영화 '카센타'의 주연배우 조은지, 박용우가 출연했다.

이날 박용우는 "조은지씨가 영화 촬영 중 맨발로 못을 치우다 발에 찔려 새벽에 응급실에 갔다"라고 말했다.

이에 조은지는 "제가 치운다고 하다가 찔려서 파상풍 주사까지 맞았다. 박용우 선배께서 새벽에 병원도 같이 가주시고 굉장히 민폐를 끼쳤다"라고 전했다.

조은지가 출연하는 영화 '카센타'는 파리만 날리는 국도변에 있는 자동차정비소를 운영하는 재구(박용우)와 순영(조은지)이 돈을 벌기 위해 계획적으로 도로에 못을 박아 펑크난 자동차를 고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