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의 아들' 가수 영탁, 안동시보건소에 커피·디저트 선물

코로나로 지친 의료진 응원

22일 가수 영탁이 고향인 경북 안동지역 의료진들을 위해 안동시보건소 앞에 디저트와 커피를 현장에서 제공하는 푸드트럭을 대여해주는 이벤트를 펼쳤다. 독자 제공 22일 가수 영탁이 고향인 경북 안동지역 의료진들을 위해 안동시보건소 앞에 디저트와 커피를 현장에서 제공하는 푸드트럭을 대여해주는 이벤트를 펼쳤다. 독자 제공

가수 영탁이 2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경북 안동시보건소 관계자들을 위한 깜짝 선물을 전달했다.

이날 영탁은 커피와 디저트를 현장에서 직접 만들어주는 푸드트럭을 대여해 안동시보건소 의료진과 관계자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영탁은 이번 이벤트에 '코로나로 지친 안동보건소 의료진분들 안동의 아들 영탁이가 응원합니다' '의료진 분들이 진정한 찐 이십니다'라는 응원문구 현수막을 보냈다.

앞서 영탁은 지난 주말 대구에서 콘서트를 한 뒤 바쁜 일정으로 안동을 방문하지 못해 이러한 이벤트를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동이 고향인 가수 영탁은 이전부터 지역 소외이웃과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선물과 응원 문구를 전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선보여 화제가 되고 있다.

가수 영탁이 경북 안동시보건소 관계자들을 위해 마련된 푸드트럭의 모습. 안동시 제공 가수 영탁이 경북 안동시보건소 관계자들을 위해 마련된 푸드트럭의 모습. 안동시 제공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10위

6 4 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