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배우 이채담-백세리 누구길래?

사진. 채널A '아이콘택트' 이채담 백세리 사진. 채널A '아이콘택트' 이채담 백세리

성인배우 이채담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9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 6년 차 성인배우 이채담과 은퇴한 백세리가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채담과 백세리는 는 성인영화계의 선후배 관계로 수년간 돈독한 우정을 쌓아온 것으로 알려졌다. 방송 이후 두 사람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채담은 6년 차 성인배우이다. 그는 자신의 직업에 대해 "남자분들은 저를 많이 아실 것"이라고 소개했다. 그는 "보통 이 직업은 1년이 고비다"며 "자기 직업을 숨기고 일하다가 오픈되면서 주변 소문에 못 참고 떠나곤 하는데 나는 롱런했다. 내 직업을 좋아하기 때문에 별로 신경 쓰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부모님과 주변 지인들도 성인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것을 알고 있다고도 밝혔다.

또한 백세리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전직 영화배우로서 수십 편의 영화를 찍었던 배우 백세리"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는 "10년 전에 초등학교 교사로 발령받았다가 돈을 벌려고 이 직업을 선택했다. 아무것도 쳐다보지 않고 오직 일만 했다. 그런데 그런 쪽으로 연기한 게 지금의 나를 발목 잡지 않았을까, 돈 욕심에 노출과 관련된 일만 한 것 아닌가 싶더라"고 말했다.

백세리는 "심한 악플이 너무 많이 달렸고 그런 것들이 복합적으로 터졌다. 악플이 달리면 많이 아프더라"라며 "난 열심히 살고 연기 활동했는데 사람들이 이렇게 왜 돌을 던질까 했다"며 괴로움을 토로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