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장우 9년차 자취생 면모 발휘 & 허당미 발산

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오는 6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자취경력 9년 차의 배우 이장우가 출연해 독특한 일상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이장우는 아침부터 이색적인 스트레칭을 선보였다. 그는 진지한 표정으로 덤벨을 세팅하는 야심찬 준비 과정과는 달리 어딘가 허술한 운동법으로 반전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이장우는 장을 보기 위해 스쿠터를 타고 밖으로 나와 예상치 못한 쌀쌀한 날씨에 당황해하는 허당기를 발산했다. 특히 운전 중 정차할 때마다 연신 코를 훔치며 왠지 모를 애잔함을 자아냈다.

시장에 도착한 이장우는 능숙한 장보기를 선보였다. 그는 거침없이 고기를 주문하는 것은 물론 야채까지 꼼꼼하게 고르며 오랜 자취경력에서 묻어나오는 연륜미를 자랑할 예정이다.

이후 집에 돌아온 이장우는 본격적으로 요리에 나서며 느숙한 요리 솜씨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요리를 해주는 게 너무 재밌다"고 밝힌 이장우가 어떤 맛있는 한끼를 선보일지 주목된다.

한편 MBC '나혼자산다'는 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 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