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자 승승장구

가수 홍자가 미스트롯 1위로 우뚝 섰다. 미스트롯 방송화면 캡처 가수 홍자가 미스트롯 1위로 우뚝 섰다. 미스트롯 방송화면 캡처

가수 홍자가 미스트롯 1위로 우뚝 섰다.

18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이하 '미스트롯')에서는 '송가인 VS 홍자'의 준결승 무대에서 홍자가 마스터 점수 653점, 온라인 2위로 290점을 받아 합산 결과 송가인을 꺾고 1위로 올라섰다.

이날 참가자들에게는 김연자, 남진, 장윤정 세 레전드들의 곡을 재해석하는 미션이 주어졌다.

홍자는 장윤정이 올해 발표한 신곡 '사랑 참'을 선곡했으며 홍자 특유의 감성을 무기로 곡을 재해석해 호평을 받았다.

신지는 눈물을 보인 후 "나도 내가 왜 울었는지 모르겠는데 노래의 아픔이 아니라 홍자의 감정이 느껴졌다"고 말했다. 장윤정은 "묘한 힘이 있다. 그 무대를 본인이 계산했다면 완벽히 성공한 것 같다. 고맙다"고 했다.

김연자의 '영동 부르스'를 부른 송가인은 마스터 점수 627점, 온라인 점수 300점을 획득했다. 정다경은 남진의 '가슴 아프게' 무대를 선보여 마스터 점수는 640점, 온라인 점수는 240점을 받았다.

미스트롯 최후의 승자는 누가될지 시청자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