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1인2역 도전 '기억 잃은 남자 vs 재벌3세'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사진= 팬엔터테인먼트

'왼손잡이 아내' 김진우가 1인 2역에 도전한다.

2019년 1월 2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왼손잡이 아내'(극본 문은아/연출 김명욱/제작 팬 엔터테인먼트)는 충격적인 사고로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남자와 신혼여행지에서 사라진 남편을 찾아 헤매는 여자, 뒤엉킨 욕망 속에서 두 남녀가 자신들의 진짜 사랑과 가족을 찾아가는 반전멜로 드라마다.

특히 '왼손잡이 아내'에서 열연을 펼칠 주인공 김진우에 대한 관심이 크다. 김진우는 극중 충격적 사고로 인해 얼굴과 기억을 잃은 남자 이수호와 부족할 것 없는 재벌 3세지만 집안에서 인정받지 못하는 박도경을 맡아 1인 2역에 도전했다. 극 전개에 있어 가장 중심이 되는 인물인 만큼 그의 활약이 중요할 수밖에 없는 것이다.

이와 관련 '왼손잡이 아내' 관계자는 "김진우는 첫 촬영부터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남자 이수호와 재벌 3세 박도경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연기를 보여줬다. 배우에게 쉽지 않은 도전인 1인 2역 캐릭터를 위해 그가 얼마나 많은 노력과 고민을 했는지 짐작할 수 있었다. 김진우가 '왼손잡이 아내'를 통해 연기력을 어떻게 폭발 시킬지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과연 김진우가 '왼손잡이 아내'에서 그려낼 이수호, 박도경 캐릭터는 어떨지, 어떤 충격적인 사고가 그의 운명을 뒤바꿨을지 궁금증이 증폭된 상황. 안방극장부터 스크린, 연극, 뮤지컬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탄탄한 연기 내공을 쌓아온 배우 김진우의 활약이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새 저녁 일일드라마 '왼손잡이 아내'는 '너는 내 운명' '웃어라 동해야' '이름 없는 여자' 등을 쓴 문은아 작가와 이를 연출한 김명욱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병원선', '사랑의 온도', '데릴남편 오작두'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에 나서 웰메이드 드라마 탄생을 예고한다. '왼손잡이 아내'는 2019년 1월 2일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