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크리스마스페어, 이달 10~13일 엑스코에서

영남권 최대 크리스마스 소비재 전시회, 경품행사 풍성

지난해 12월 엑스코에서 열린 대구크리스마스페어 현장 전경. 엑스코 제공 지난해 12월 엑스코에서 열린 대구크리스마스페어 현장 전경. 엑스코 제공

대구시가 주최하고 엑스코가 주관하는 제4회 '대구크리스마스페어'가 이달 10~13일 엑스코에서 열린다.

대구크리스마스페어는 크리스마스 소품, 홈데코, 패션, 디저트 등 다양한 제품을 한자리에서 비교해보고 구매할 수 있는 영남권 최대 전시회다.

고급 트리업체 '백합'이 눈꽃이 핀 모습의 화이트 트리를 판매할 예정이며 르코이랩, 라벨메종 등 지역 유명 꽃집도 참여해 수제 크리스마스 소품을 선보인다.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포토존도 마련한다.

올해 대구크리스마스페어는 코로나19로 지쳐 있을 참관객들을 위해 선착순 선물, 산타모자, 은반지 만들기 등 다양한 경품 이벤트를 준비했다. 홈데코 편집숍 'ANI'는 엑스코와 함께 마스크 10만장과 비접촉 체온계 등의 각종 방역용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달 8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는 상황에서 엑스코는 정부 지침에 따라 참관 인원을 4㎡당 1명으로 제한해 안전한 관람환경을 구축할 계획이다. 참관객은 열화상 카메라 및 안면인식 발열체크기 통과, 에어커튼형 신체소독기 통과, 손 소독, 장갑배부 등 철저한 방역을 거쳐 입장할 수 있다.

입장료는 일반인 5천원, 대구 북구 주민 2천원이다. 사전등록자, 초·중·고등학생, 만65세 이상, 군인은 무료다. 사전등록은 홈페이지(www.dgchristmas.com)를 통해 이달 10일 오후 6시까지 가능하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