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코로나19로 7일 조업중단…협력업체 직원 10명 연쇄감염

연합뉴스 연합뉴스

거제 삼성중공업이 7일 조업을 중단한다.

협력업체 직원들의 잇따른 코로나19 확진 판정으로 지난 주말에 이어 7일에도 전체 조업을 중단한다고 밝혔다.

추가 조업 중단 여부는 확산 추세를 고려해 결정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제시에서는 지난 4일 여중생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이 여중생 아버지이자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협력업체 직원이 코로나에 걸렸다. 이어 이 직원과 통근버스, 공장 내 작업장, 식당 등에서 밀집 접촉한 협력업체 직원 9명이 5∼6일 사이 연쇄적으로 감염됐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