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우수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대구무역회관에서

대구시-무역협회 인도네시아 사무소 통해 아세안시장 공동개척
인니 최대 유통그룹 까르푸 등 유력 바이어 30개사 참가

한국무역협회 대구경북본부 수출 화상상담회. 한국무역협회 제공 한국무역협회 대구경북본부 수출 화상상담회. 한국무역협회 제공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수출시장 개척을 돕고자 대구시와 한국무역협회가 대구경북 지역 기업과 인도네시아 바이어를 잇는다. 대구시와 한국무역협회는 이달 1,2일 양일 간 대구무역회관에서 '인도네시아 우수바이어 초청 대구광역시 화상 수출상담회'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수출상담회는 양기관의 인도네시아 사무소가 현지에서 검증된 바이어를 발굴해 대구 소재 우수기업들과 화상상담으로 연결하는방식으로 진행된다. 현지에서 다년간 사업 경험을 축적한 교민들이 통역을 제공해 효율적인 상담을 돕는다.

인도네시아 소재 우수 바이어 30개 사가 대구지역 우수 기업 20 사의 제품을 구매하고자참가한다. 특히 인도네시아 전역에 112개의 매장을 가진 대형 유통체인 까르푸 인도네시아의 구매책임자가 대구 기업의 소비재 제품에 관심을 가지고 참가해 눈길을 끈다.

인구 2억5천만명의 인도네시아는 세계 4위의 인구대국으로 아세안에서도 가장 큰 시장으로 평가 받는다. 현지에 한류가 널리 퍼져 우리 화장품, 식음료, 헬스케어 제품 등이 현지인들에게 친숙하게 받아들여지고 있다. 또 풍부한 노동력과 역동적인 소비자층을 바탕으로 생산기지 및 소비시장으로 주목 받으며 해외자본이 꾸준히 투입되고 있어 성장 가능성도 큰 편이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대구시는 아세안 시장 개척을 위해 2019년 경상북도와 공동으로 자카르타에 현지 사무소를 개소한 바 있다"며 "이번 수출상담회를 통해 발굴한 바이어와의 관계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포스트 코로나 시기에 아세안 수출 확대를 준비하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