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사전투표 첫날 투표율 대구 10.24·경북 13.76%

전국 12.14%로 역대 최고…지난 총선의 두 배 넘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된 10일 오후 대구 동구 중앙교육연수원 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확진자들이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시작된 10일 오후 대구 동구 중앙교육연수원 코로나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확진자들이 사전투표를 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4·15 총선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최종 투표율이 12.14%로 집계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역대 사전투표가 적용된 전국단위 선거의 1일차 최종 투표율 중 최고치라고 밝혔다. 지난 2016년 제20대 총선의 1일차 최종 투표율은 5.45%였다.

지역별로는 대구가 10.24%를 기록해 전국 최하위를 기록했고, 경북은 13.76%로 나타났다. 가장 투표율이 높은 곳은 전남(18.18%)이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7위

5 4 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