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대, 사회적기업가 육성 이끈다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수행
창업자금·공간, 멘토링 등 지원

최근 대구대 경산캠퍼스 성산홀에서 2021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협약식이 열렸다. 대구대 제공 최근 대구대 경산캠퍼스 성산홀에서 2021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협약식이 열렸다. 대구대 제공

대구대학교가 올해 예비·초기 사회적기업가 육성을 위한 첫 발을 내디뎠다.

대구대는 최근 경산캠퍼스 성산홀 스카이라운지에서 '2021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협약식을 열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번 사업에 새롭게 선발된 대구경북 지역 사회적기업 22개 창업팀이 참석해 대구대 산학협력단과 협약을 체결했다.

대구대는 2013년부터 올해까지 9년 연속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창업자금과 공간, 맞춤형 멘토링 및 교육 제공 등 대학이 보유한 인적·물적 인프라로 창업팀 사업화를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박세현 대구대 산학협력단장은 "지난 9년간의 사업 수행역량을 바탕으로 신규 창업팀들이 사회적기업가 정신과 확고한 수익모델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오는 5월 예비트랙 8개 팀을 추가로 모집해 육성할 계획이다. 예비트랙은 예비창업팀을 대상으로 소셜미션 확립· 사업모델 수립 등 기초역량 인큐베이팅과 함께 창업자금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