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저소득 취약 계층에 '농식품 구매 전자카드 지급'

매월 1일 가구원 수에 따라 4~10만6천원까지 지급
채소, 과일, 우유, 달걀 등 4가지 품목 구매 가능

예천군청. 매일신문DB 예천군청. 매일신문DB

경북 예천군이 도내에서 유일하게 저소득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농식품 구매가 가능한 전자카드를 지급한다.

7일 예천군에 따르면 군은 올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농식품 바우처 시범 사업 공모에 선정돼 13억5천900만원을 지원받아 사업 대상자에게 농식품 전자카드를 발급하고 있다.

이 사업은 중위소득 50% 이하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한다. 이들에게는 가구원 수에 따라 12개월 간 월 4만원에서 최대 10만6천원까지 사용 가능한 전자카드 형태의 바우처를 지급한다.

카드는 농·축협하나로마트, 로컬푸드 직매장 등 지역 내 지정 마트에서 사용할 수 있다. 구매 가능한 품목은 채소, 과일, 우유, 달걀 등 4가지다. 거동불편자 등의 편의를 위해 농산물 꾸러미 배달서비스도 지원한다.

카드에 매달 1일 자동 충전된 금액은 이월되지 않고 말일까지만 사용 가능하다. 카드는 사업 대상자의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오피니언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