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구경제의 힘, '스타기업' 모십니다

올해 스타기업 8곳, 프리스타기업 20곳 선정 예정
컨설팅, 기술혁신 전문가 지원 등 맞춤형 패키지 제공

대구 스타기업 슬로건 이미지. 대구시 제공 대구 스타기업 슬로건 이미지. 대구시 제공
대구 프리스타기업 슬로건 이미지. 대구시 제공 대구 프리스타기업 슬로건 이미지. 대구시 제공

대구시와 대구테크노파크가 대구 스타기업과 프리스타기업에 이름을 올릴 기업 모집에 나선다. 올해는 프리스타기업 20곳, 스타기업 8곳을 선정할 예정으로 내달 16~18일까지 대구TP 스타기업추진사무국에서 신청을 접수 받는다.

'프리스타기업 육성사업'은 성장 잠재력을 갖춘 소기업을 발굴·육성해 지역경제의 새로운 성장을 주도해 나갈 중기업으로 키우는 사업이다. 또 '스타기업 100 육성사업'은 중기업을 중견기업으로 키워내는 대구시 대표 기업육성 사업이다.

각 사업 선정기업에 대해서는 지정기간 동안 맞춤형 패키지 신속지원, 기술혁신 전문가 지원, 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교육 및 컨설팅 지원 등 다양한 기업지원 시책이 이뤄진다.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요건심사 및 재무건전성 평가, 현장실태조사, 발표평가 등을 거쳐 최종 종합평가를 통해 올 8월까지 선정한다.

올해는 프리스타기업 선정과정에 기술 및 기업가치평가가 높은 소기업을 선발하는 '대구형 유니콘 기업 트랙'을 신설했으며, 스타기업 선정과정에는 기업의 사회적, 윤리적 가치를 반영하는 'ESG' 평가요소를 신설한 게 특징이다.

대구시는 지난해 프리스타기업 121곳, 스타기업 92곳을 지원해 산업통상자원부 디자인 혁신기업 4년 연속 비수도권 최대 배출, 중수벤처기업부 K-유니콘 프로젝트 3개사 배출 등 성과를 냈다.

홍의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올해도 대구시와 25개 육성 참여기관의 역량을 모아 스타기업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질적·양적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