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혐 포스터' 논란 GS25, 포스터 수정→삭제→공식 사과문 게재 [전문]

남성 혐오 논란에 휩싸인 GS25 이벤트 포스터 남성 혐오 논란에 휩싸인 GS25 이벤트 포스터

편의점 브랜드 GS25가 캠핑 관련 이벤트 홍보 포스터에 그려진 손모양과 문구를 두고 남성 혐오 논란에 휩싸이자 홍보 포스터를 수정했지만, 수정한 도안 역시 '남혐' 의혹을 남기면서 결국 이를 삭제하고 공식 사과했다.

GS25는 2일 자사 공식 인스타그램에 입장문을 올리고 "감성 캠핑 이벤트 이미지에 대한 사과의 말씀 올린다"며 "앞으로 논란이 될 만한 내용에 대해 철저히 모니터링하여 더욱 세심한 검토와 주의를 기울이겠다"고 사과했다.

GS25는 논란이 된 도안과 문구에 대해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영어 문구는 포털사이트 번역 결과를 바탕으로 표기하였다"며 "이미지 또한 검증된 유료 사이트에서 '힐링 캠핑', '캠핑'이 키워드인 디자인 소스를 바탕으로 제작되었다"고 해명했다.

앞서 GS25는 지난 1일 전용 모바일 앱에 캠핑용 식품 구매자 대상의 경품 증정 이벤트를 홍보하기 위한 포스터를 올렸다.

이를 두고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포스터 속 손 모양이 남성 비하 목적의 그림과 유사하다고 주장했다.

또 포스터에 적힌 영어 표현 'Emotional Camping Must-have Item'의 각 단어 마지막 글자를 조합한 '메갈'(megal)이 남성 혐오 커뮤니티 '메갈리아'를 암시한다는 의견까지 나왔다.

이에 GS측은 문제가 된 손모양 이미지를 제거한 포스터 수정안을 내놨지만, 이 포스터 하단에 삽입된 '달과 별 디자인'은 한 대학의 여성주의 학회 마크라는 주장까지 제기됐다.

결국 GS25측은 포스터를 삭제했다.

다음은 GS25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공식 사과문 전문.

감성 캠핑 이벤트 이미지에 대한 사과의 말씀 올립니다.

GS25 5월 스탬프 경품 이벤트 "감성 캠핑 필수템 받고 캠핑 가자!"에 관심 가져주신 고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해당 이벤트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캠핑을 주제로 고객님들께 많은 혜택을 드리고자 캠핑용 식품을 중심으로 기획되었습니다.
감성 캠핑 이벤트를 안내하는 과정에서 디자인 일부 도안이 고객님들께 불편을 드릴 여지가 있는 이미지라고 판단하여 즉시 디자인을 수정하였습니다.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영어 문구는 포털사이트 번역 결과를 바탕으로 표기하였으며, 이미지 또한 검증된 유료 사이트에서 "힐링 캠핑", "캠핑"이 키워드인 디자인 소스를 바탕으로 제작되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이러한 사안에 대해 내부적으로 무겁게 받아들여, 앞으로 논란이 될 만한 내용에 대해 철저히 모니터링하여 더욱 세심한 검토와 주의를 기울이겠습니다.

금번 GS25 5월 이벤트 디자인으로 불편을 겪으신 고객님들께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올립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