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국가산업대상 동반성장 부문 2년 연속 대상 수상

수소산업 선도 및 지역사회·중소기업 상생 공로 인정

가스공사가 2년 연속 국가산업대상 동반성장 대상을 수상했다. 오른쪽은 이승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 한국가스공사 제공 가스공사가 2년 연속 국가산업대상 동반성장 대상을 수상했다. 오른쪽은 이승 가스공사 경영관리부사장. 한국가스공사 제공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15일 서울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열린 '2021 국가산업대상' 시상식에서 2년 연속 동반성장 대상을 수상했다.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중소벤처기업부가 후원하는 국가산업대상은 기업별 경영이념과 비전, 최근 3년 활동, 각종 수상경력 등을 토대로 산업·사회적 기여도를 평가한다.

가스공사는 수소산업 선도와 지역 소상공인 지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KOGAS 상생협력 패키지, 가스설비 기자재 국산화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해에 이어 동반성장 대상을 받았다.

가스공사는 국가 수소경제 기반을 구축하려 최근 수소사업본부와 수소유통센터를 신설하고 현대자동차, 발맥스기술 등과 함께 전국 수소 인프라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

아울러 지난 2018년부터는 '사회적경제 온라인몰 고도화 사업 로드맵'을 통해 대구·경북 공공기관 62곳이 이용하는 온라인 쇼핑몰(연매출 90억원)을 육성하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19 팬데믹 위기에서는 지역 중소협력사·소상공인을 돕고자 18개 과제로 구성된 2천905억원 규모의 KOGAS 상생협력 패키지도 시행했다.

이밖에도 가스공사는 협력 중소기업이 개발한 가스설비 주요 기자재를 구매함으로써 연간 90억원의 수입 대체효과가 있는 가스설비 국산화 사업도 역점 추진하고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동반성장과 상생경영을 위한 가스공사의 경영철학과 비전을 바탕으로 국민에게 사랑받고 국가 산업을 선도하는 공기업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