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취업자 수 31만4천명↑…13개월 만에 증가 전환

비경제활동인구 5만4천명↓, 13개월 만에 감소

16일 오후 대구 한 대학교에서 학생들이 선배들의 취업 후기와 노하우가 적힌 게시판 앞을 지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16일 오후 대구 한 대학교에서 학생들이 선배들의 취업 후기와 노하우가 적힌 게시판 앞을 지나고 있다. 김영진 기자 kyjmaeil@imaeil.com

3월 취업자 수가 13개월 만에 증가 전환했다.

지난 2월 15일 이후 조정된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영향과 코로나19가 처음 확산하기 시작한 전년 동월(2020년 3월)의 고용 충격에 따른 기저 효과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통계청이 14일 발표한 '3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천692만3천명으로 전년대비 31만4천명 늘었다.

취업자 수는 지난해 3월(-19만5천명)부터 올해 2월(-47만3천명)까지 12개월 연속 감소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5.7%로, 1년 전보다 0.3%포인트 올랐다.

실업자는 121만5천명으로 1년 전보다 3만6천명 늘었다.

실업률은 4.3%로 1년 전보다 0.1%포인트 증가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천686만9천명으로 전년 동월 대비 5만4천명 줄어 13개월 만에 감소 전환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