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 대구 첫 분양…송현동에 1021가구

3월 사이버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 조감도. (주)한양 제공 '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 조감도. (주)한양 제공

㈜한양이 자사의 고유 아파트 브랜드인 '한양수자인'을 대구에 처음으로 론칭(launching)한다. 오는 31일 '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오픈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 아파트는 대구시청 신청사 이전 호재가 있는 달서구 송현동 서부정류장역 역세권 인근에 총 1천21가구 대단지로 들어선다.

달서구 송학주택재건축(송현동 78-3번지 일대) 아파트로, 전용면적 68·84·105㎡ 800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타입별 일반 분양 가구 수는 ▷68㎡A 147가구 ▷68㎡B 173가구 ▷68㎡C 65가구 ▷84㎡A 211가구 ▷84㎡B 179가구 ▷105㎡ 25가구다. 정비사업임에도 일반 분양 비율이 약 80%에 달하며, 소형부터 중대형까지 다양한 면적을 공급한다.

해당 단지와 약 1.5km 떨어진 곳에 대구시청 신청사가 들어설 예정이라 미래 비전이 기대된다.

또 대구 지하철 1호선 서부정류장역 초역세권 아파트로 반월당역, 동대구역 등 대구 주요 인프라 밀집지역까지 환승 없이 갈 수 있다. 월배로, 구마로를 끼고 있어 다수의 시내버스 이용도 쉽다.

관문시장, 홈플러스 등의 편의시설을 이용하기 쉽고 대구문화예술회관, 이월드 등 문화∙레저시설도 가깝다.

남송초, 송현여중, 성당중, 대서중, 송현여고, 상서고 등으로 통학 가능해 자녀 교육 여건이 우수하다.

일대가 대규모 아파트 타운으로 거듭나는 점도 시선을 끈다. 대구시에 따르면 사업지 반경 2km 거리에 10여 곳의 정비사업이 진행 중이다. 이는 향후 대구 신청사 조성과 시너지를 내 일대가 대구를 대표하는 주거 타운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분양 관계자는 "신청사 신생활권의 미래가치를 가장 가까이서 누릴 수 있고, 초역세권 입지 등 교통 인프라도 우수해 이번 대구 한양수자인 더팰리시티가 갖춘 비전을 눈여겨 본 고객이 많다"며 "풍부한 시공 노하우를 살려 아파트 외관, 단지 내 조경, 내부 마감 등에서 입주민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최상의 상품으로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